레고는 많이 조립해봤지만 플레이모빌에는 관심이 없었습니다. 그런데 가끔 보면 아기자기한 느낌의 플레이모빌 피규어들이 참 예뻐 보일 때가 많았죠.

 최근 마니아들 사이에서 열풍이 일어난 피규어가 있었으니 바로바로!!!

 

 스타벅스 피규어!!!

 우와~ 아기자기한 플레이모빌과 스타벅스의 만남은 정말 나이스네요.

 

 하지만 전 스타벅스 커피를 사먹지 않습니다.ㅠㅠ

 요즘같이 겁나는 시기에 이거 사려고 매장에 갈 생각도 안 하죠. 

 그래서 이 녀석들을 얻을 기회가 없었습니다. 약간 웃돈을 줬지만 인터넷으로 구매~~

 

 더 많은 시리즈가 있지만 전 이거면 충분했습니다.

 이유는 아래에~~~~~

 

 먼저 커피마스터 준입니다!

 남성 피규어네요. 멋진 모자를 쓰고 한 속에는 커피잔, 한 손에는 쇼핑백(?)을 들고 있네요.

 

JUN 이라고 명찰에 똭! 별이 다섯개나 있는 걸 보니 전문가인가봐요!

 마니아들을 흥분시키기에 충분한 디테일입니다. 잔을 더 확대해서 찍으면 진짜 잔 느낌이 날 것만 같습니다.

 돌돌 말아 잡은 쇼핑백(?)도 아기자기한 소품이네요. 쇼핑백이 아니라 커피 봉투겠네요ㅎㅎㅎㅎㅎ

 

멋진 모자 양쪽에 글씨 인쇄 상태 좋아요!

 다음은 바리스타 조이입니다.

 카페에서 만날 수 있는 친숙한 모습이네요^^

 

 조이는 커피를 내리고 있었나봅니다. 오른손에 들고 있는 저것이 무엇인지는 모르겠지만ㅎㅎ

 조이가 들고 있는 컵도 진짜 같아요! 정말 디테일하게 잘 만들었네요.

 

 준과 조이를 나란히 세워봤습니다.

 얼핏 보면 스승과 제자 같기도 하네요. 별이 다섯개나 있는 커피마스터니까 가르쳐 줄 수 있는 사람 맞겠죠?

 

바리스타협회 가보니 커피 마스터라는 자격이 있네요!! (출처 : http://www.ekcba.or.kr/pc/index.php)

 아무튼,

 많은 피규어 중에 이 두개만 필요했던 이유는 바로 더치커피 드리퍼와 어울리는 녀석들이기 때문이죠^^

 

 저희 집에서는 아내가 커피를 직접 내려줍니다.

 오~~~랜 시간을 기다려야 나오는 더치커피를 매번 손수 내리고 있죠. 커피 가루도 더치용으로 분쇄된 걸 사고요. 아내의 취향은 너무 쓰지 않은 거~ 향이 좋은 거. 가끔 여러 맛을 섞기도 하고^^ 그러면 색다른 맛이 나요.

 그때그때 섞는 비율, 물의 양, 내리는 속도도 조금씩은 차이가 있기 때문에 매번 다른 커피를 먹고 있는 것이지요.

 

 매일 카페 분위기를 내주는 아내를 위해 기분 좋으라고 업어왔어요^^

 

 저희가 쓰는 더치커피 드리퍼를 살 때 설명을 보니까 '스타벅스 리저브 매장'에 공식 입점도 된 콜드브루 커피 메이커라고 하더라구요.

 

 스타벅스 리저브는 또 뭐여......

 

'★과 R' 이 리저브 매장 트레이드 마크

 커피마스터 준 모자와 드리퍼에 새겨진 표시 보이시나요?

 스타벅스 리저브 매장의 트레이드마크더라구요. 저도 이번에 포스팅을 하면서 알게 되었답니다.

 

스타벅스 홈페이지에 있는 리저브매장 설명 (출처 : https://www.starbucks.co.kr/store/store_reserve.do)

 '차별화된 최상의 스타벅스 경험을 제공합니다', '극소량만 재배되어 한정된 기간에만....전세계에서 약 800개정도의 지정된 매장에서만...' 요 문구를 보면 알 수 있듯이 조금 더 특별하고 귀한 커피를 맛볼 수 있는 매장인 듯 합니다.

 커피마스터 준 모자에 스타벅스 리저브 트레이트 마크가 있는 걸 보니 그런 매장에서 일하나봐요~~~~~

 

 그런 귀한 커피마스터를 집으로 모셔왔군요ㅎㅎㅎㅎ

 

이제 너희들 매일 야근이야~!

 코로나19가 아니었다면 집에서 커피를, 그것도 콜드브루를 내려 먹을 생각을 안 해봤을 것 같아요. 동네 작은 카페든, 스타벅스 같은 큰 카페든 어디나 가기 무서운 세상이 되어버렸죠. 덕분에 알게 된 콜드브루 메이커, 그리고 커피 내리는 기다림을 더 즐겁게 해줄 플레이모빌 피규어들.

 

 스타벅스가 아니라도 이미 집에서 다양한 맛을 즐기고 있어서 스타벅스 커피가 생각나거나 리저브 매장에 가보고 싶다는 생각은 크게 안 드네요. 코로나19 지나가면 좀 다르려나요?^^;;

 

 그래도 꽤 오랫동안은 우리 손으로 직접 내린 커피 맛에 푹 빠져 있을 것 같습니다. 게다가 이런 귀여운 플레이모빌 피규어들과 함께라면 말이죠!

 

 기다림의 시간을 함께 해줄 친구들, 스타벅스 에디션 플레이모빌 피규어 커피마스터 준과 바리스타 조이였습니다^^

저와는 인연이 아닌 줄 알았습니다.

매일 출퇴근길에 만났지만 당최 속을 알 수 없었죠.

 

3년여의 시간 동안 스쳐 지나가기만 했던 은빛분식,

드디어 만났습니다.

 

아.....왜 이제서야 만난 것인가....

 

바로 너, 은빛분식 순대!!!!

 

알고보니 은빛분식이 우리 동네 초딩들의 아지트라더군요.

나만 몰랐어ㅜㅜ

 

순대는 다 같은 순대인 줄 알았는데,

 

달라요.

 

이제 다른 순대 안 쳐다보고 은빛분식 순대만 찾게 될 것 같습니다.^^

토스트도 맛있었어요!

 

어제 먹었는데 지금 먹는 것 처럼 눈앞에 선하네요
토스트는 은빛분식만의 독특한 맛이 느껴집니다.

 

 

주소 : 인천 서구 검암로10번길 39구(지번) 주소검암동 512-2 (지번)

전화번호 : 032-564-7049

 이곳은 과연 식당인가 카페인가?


라는 의문을 던지게 하는 카페 계양구 갈현동에 위치한 '커피상회' 입니다.

함박스테이크 맛있는 카페가 있다는 친구의 제보에 같이 현장 확인을 나간 곳이죠.


소형 공장, 창고들이 있을만한 곳에 커피상회가 있습니다.

뒤에 공장 하나 보이죠?

이런 감성 너무 좋아~

오래된 가정집을 개조한 것 같아요.

지붕색이 원래 민트색이었는지 사장님이 바꾸신건지 궁금하네요.

큰 현수막에 '함박스테이크'

수제 함박스테이크랍니다.

입구 좌측엔 테이블이

우측엔 텃밭이 있네요.

직접 키우신 상추를 쓰신답니다.

함박스테이크 + 아메리카노 = 9,000원

나쁘지 않은 식사입니다.

그냥 밥만 먹고 가는 식당이라고 생각하면 함박스테이크만 8,900원이 저렴한 가격은 아닐 수도 있습니다.

하지만 커피와 함께라면 얘기가 달라지죠.

어차피 식사하고 커피 한잔 하러 갈거라면 여기서 한방에 해결하는 것이 이득!


외곽 지역에서나 볼 수 있는 느낌 카페라서 친구들과 긴 시간 머물며 차한잔 하기 좋을 것 같습니다.



구획된 방도 있고, 인테리어와 소품에 신경도 많이 쓴 곳이라

여유있게 차한잔 하기 딱 좋아~!



함박스테이크 맛은 기대 이상^^



교외에 있는 카페 분위기인 커피상회입니다.

시간 보내기 좋고 나들이 온 기분 나는 커피상회에서 시간 보내기 대만족~~~~~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인천 계양구 갈현동 42-2 | 커피상회
도움말 Daum 지도

+ Recent posts